카지노

카지노

요정가방도 저택에 있어 왔다.
하지만 , 괜찮아.
병당랑은 부드러우니까.

「과연 ,마검이다. 그 딱딱한 병당랑의 머리를 일격으로 베어 찢었어」
기사의 사람이 놀라고 있지만 ,마검을 사용하고 있는 것은 기사의 제일 훌륭한 사람만. 탈칵은 다르다.
2마리째의 당랑의 낫을 소 있고 잠수 ,다리를 즌바라린은 벤다.
기운 몸을 뛰어 올라 ,뒤 머리를 드슨은 찔러 종료.
마지막으로 ,나무의상에 숨어 있던 암살당랑으로 향해 ,그러면~아응등종류.

초록의 피가 드박궴 퍼진다.
탈칵은 줄기를 차 안전권에.
이제 ,낙지에게 먹을 걸 수 있어 울고 있던 탈칵이 아닙니다.

 약간의 트러블도 있었지만 ,야영지에서 타마가 잡고는 온 저육-큐-하거나 화염충을 넘어뜨려 캠프 후아 싫어-하거나 해서, 매우 즐거운 소풍이었던 것입니다.
이번은 주인 님과모두도 함께 놀러 온 있고 것입니다.

※보충할 것도 없다고 생각합니다만 ,탈칵이 말해 잘못한 것은「도리를 보고키바구니는 용없는 것이든지」입니다.
※2015/8/20 상급생과의 이야기를 추가.
●선전
「데스매치로부터 시작하는 이세계 광상곡」서적판 5권은8/20발매됩니다.
(점포에 따라서는 이미 발매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. 구입 보고 감사합니다! )
<< 전의 화차의 이야기 >>목차
<< 전의 화차의 이야기 >>

420/428
SS:남의섬
※2015/8/20 오자 수정했습니다.
「네∼,남의 섬은 바다가 아닌거야?」
「그래요. 아직 개척이 끝나지 않기 때문에 ,수영복 어쩐지로 가면(자) 벌레 물리고나 해안의 생물에 심한 일에 조원 되겠어」
수영복에 튜브 장비로 왔다 아리사를 위협하도록(듯이) 고하면(자) ,아리사에 이어 방에 들어 온 연소조가 빙글яr와 돌 수 있는 오른쪽 해서 갈아 입으로 갔다.

마법으로 얼마든지 방어할 수 있지만 ,그것은 말하지 않고 두었다.
해변에서 노는 것은 모래 사장을 정비 해서로부터 하지만 늦지 않다.
「-―!」
「입으로 꿀꿀 말하지 말고 , 갈아입어 둬. 개척이 끝나면(자) , 분명하게 수영복으로 바칸스 할 수 있도록 하기 때문에」
「~있고. ……약속 잊지 말아?」
마지못해 말한 상태로 아리사가 방을 나간다.
연장조의 매혹의 수영복 모습을 볼 수 없었던 것은 유감이지만 , 지금부터 얼마든지 기회가 있으므로 , 후의 즐거운 기대로 해 두자.

「――덥다」